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폐암 환자 15%는 3-4주 기침 이외에는 특별한 증상이 없다.

뉴스투데이조회 수 741댓글 0

vpdkq.jpg

 

폐암 환자의 5~15%는 증상을 거의 느끼지 못하다가 진단을 받는다.

증상이 있더라도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다가 병을 키우게 된다.

잠을 못 잘 정도로 기침이 심할 때도 있는데, 감기로 착각하는 경우가 많다.

 

폐에 문제가 생기면 기침과 객혈(혈액이 섞인 가래), 호흡곤란, 가슴 통증, 쉰 목소리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암 자체로 발생하는 증상은 체중 감소와 식욕감퇴, 무기력 등이다.

 

이승현 경희대학교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는 “폐 안에는 신경이 없어 암 덩어리가 자라도 증상을 느끼지 못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암이 커져서 감각신경이 분포하는 가슴벽과 뼈, 기관지를 침범해야 비로소 통증을 느낀다”며 “이때 병원을 찾으면 완치를 기대하기 어려울 수 있다”고 덧붙였다.

 

비록 폐암의 초기 증상이 뚜렷하지 않지만 암을 의심해볼 수 있는 증상은 크게 두 가지로 나뉜다.

첫 번째는 암 덩어리 자체에 의한 증상인 기침이다.

폐암이 기관지를 막아 호흡곤란을 겪을 수 있으며, 암 덩어리에서 출혈이 생기면 객혈 증상이 나타난다.

 

기침은 폐암뿐만 아니라 다른 호흡기 질환에서도 나타나는 증상이지만, 4주 이상 지속되고 갈수록 심해지면 폐암을 의심해 볼 수 있다.

두 번째는 폐암이 다른 장기로 전이돼 나타나는 증상이다.

암이 뇌로 전이되면 두통이 오거나 몸 일부에 힘이 빠진다.

증상이 심할 경우 경련을 일으킨다.

 

폐암이 생기는 원인은 흡연이다.

담배에는 4000여종의 화학물질이 들어있고, 그중 60여종은 발암물질이다.

이승현 교수는 “모든 폐암의 70%가 담배와 연관돼 있고, 흡연자는 비흡연자에 비해 폐암이 발생할 위험이 10~30배가량 높다”고 말했다.

 

폐암에 걸릴 위험은 담비를 피우기 시작하는 나이가 어릴수록, 흡연 기간이 길수록, 하루 흡연량이 많을수록 치솟는다.

추가 연구가 필요하지만 미세먼지도 폐 건강에 악영향을 미친다.

 

이승현 교수는 “미세먼지는 다양한 호흡기 증상을 일으키는데, 천식이나 만성폐쇄성폐질환을 가진 환자는 증상이 급격히 나빠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어 “초기 증상이 거의 없는 폐암은 암중의 암으로 불릴 만큼 사망률이 높다”며 “유일한 예방법은 담배를 피우지 않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폐암 환자는 40대 중반부터 뚜렷이 증가하기 시작해 70대 후반에 이르면 최고조에 달한다.

하루에 몇 개비만 피워도 심장질환과 뇌졸중에 걸릴 위험은 증가한다.

 

또 피부 주름이 빨리 늘어나거나 얼굴이 늙어 보이며, 성 기능도 현저하게 떨어진다.

그러나 담배를 끊으면 5년 뒤 폐암이 생길 위험은 20~90%까지 줄어든다.

35세 이전에 금연하면 비흡연자보다 폐암에 걸릴 위험이 크게 높지 않다.

때문에 담배는 빨리 끊을수록 좋다.

 

평생 동안 담배를 피우지 않으면 현재 발생하는 폐암의 85% 이상을 예방한다.

담배를 끊기 어려울 때는 병원에서 금연치료를 받고 약물, 니코틴 껌, 니코틴 패치를 이용하면 도움이 된다.

 

기사원문

https://bit.ly/2Fskr45

등산을 하면서 얻게 되는 크고 작은 질병들 (by 뉴스투데이) 홍준표, 누구 아들은 스펙없어도 신의 직장에 취업한다. 참 세상은 불공평하다. (by 뉴스투데이)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주말 등산을 즐기는 사람이라면 주목하자. 등산 시 생길 수 있는 크고 작은 부상에 대해 알아봤다. @ 다리에 알이… 지연성근육통 무리한 산행 ...
뉴스투데이 조회 622
폐암 환자의 5~15%는 증상을 거의 느끼지 못하다가 진단을 받는다. 증상이 있더라도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다가 병을 키우게 된다. 잠을 못 잘 정도로 ...
뉴스투데이 조회 741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21일 문재인 대통령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겨냥한듯한 글을 페이스북에 올리며 “참 세상 불공평하다”...
뉴스투데이 조회 684
농촌진흥청은 23일 열처리 과정을 거친 ‘가공 황기’가 자외선(UVB) 손상으로 생긴 피부 염증을 억제하는 데 효과가 있다고 밝혔다. UVB는...
뉴스투데이 조회 913
'대화의 희열2' 서장훈의 농구 선수 시절을 언급했다. 22일 방송된 KBS 2TV '대화의 희열2'에서는 서장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뉴스투데이 조회 683
‘미운 우리 새끼’ 김종국이 셋째 출산을 앞둔 하하 별 부부와 만난다. 23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항상 검은...
뉴스투데이 조회 698
"우리가 투수진은 안정감을 보이고 있다. 지키는 힘이 생겼다." KIA 타이거즈 박흥식 감독대행의 말이다. 이 힘이 22일 LG 트윈스전에서 여실히 나왔...
뉴스투데이 조회 642
교통사고를 당한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병원 외출증을 끊고 천안 '미스트롯' 효콘서트에 올라 팬들을 향해 직접 인사를 건넸다. 송가인은 22...
뉴스투데이 조회 795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윤상현, 메이비 부부의 가족송 제작기가 공개된다. 23일 SBS에 따르면 오는 24일 10...
뉴스투데이 조회 791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간의 '친서외교'가 재개되면서 비핵화와 체제보장 등을 둘러싼 북미 간 협상의 교착국...
뉴스투데이 조회 767
이전 1 ... 6 7 8 9 10 11 12 13 14 15다음